도움말  l  사이트맵 상세검색
home > 사근행궁 VR

사근행궁전경 행각과 주변부
· 하마비 · 홍살문 · 수라간·공궤소
· 수라간 · 공궤소 · 내삼문 · 응난헌
· 향나무 · 별당    
사근행궁
사근행궁은 조선조 효도대왕으로 일컬어질 만큼 효성이 지극했던 22대 정조가 부왕(아버지)인 사도세자의 능행을 위해 일시 쉬어가던 곳이다. 1760년 사도세자가 온양 온천에 행차할 때 이곳에서 쉬어간 일이 있었는데 효심이 지극한 정조는 양주 배봉산에서 부왕인 사도세자의 묘를 수원의 화성으로 이장하던 1789년 10월 6일 상여가 이곳에 이르자 마중한 이곳 노인들에게 경기감사로 하여금 쌀을 나누어 주게 하고 행궁을 지으니 이름을 사근행궁(肆覲行宮)이라 하였다.
정조는 그 후에도 수차에 걸쳐 이곳에 들렀는데 특히 1795년 2월 10일과 15일에는 어머니 혜경궁홍씨와 함께 들러 수라(식사)를 들기도 했다.
[관련자료]
정조의 능행차와 사근행궁
사근행궁의 건립과 정조의 주정
사근행궁터
Copyright ⓒ 의왕시·의왕문화원 All Rights Reserved. 발간사·편찬사·축사  l  의왕시 안내  l  편찬위원회 소개   l  관리자 메뉴